• 1496123700166.jpg
맨 투 맨

픽업스테이지3

픽업스테이지3 맨 투 맨
제목 픽업스테이지3 맨 투 맨
기간 2017-10-13 ~ 2017-10-15
시간 평일 20시 주말 15시
장소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
문의 02-3472-1420
예매하기

역사적 명성을 자랑하는 미국 최초의 무용축제 제이콥스 필로우, 중남미 최대 규모의 종합예술축제 멕시코 세르반티노 페스티벌, 세계 현대무용 흐름을 주도하는 독일 탄츠메쎄 등 주요한 무대에서 한국 현대무용 대표 주자로 그 실력을 검증받은 박순호.

미국인이지만 한국에서 먼저 무용단을 창단, 지금은 미국에서 심상치 않은 행보를 이어가는 조슈아 퓨, 승승장구한 국제무대 이력을 이어갈 두 안무가의 신작 무대를 소개한다.

결과 색이 극명하게 다른 두 안무가의 작품을 비교해보는 재미도 기대해 볼만 하다.



동영상
안무
박순호
박순호 PARK, Soonho

<유도>, <활> 등, 전통적 소재들의 에너지와 의미를 현대적인 움직임으로 해석해 온 박순호는, 유럽, 북남미, 아시아권의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국내 안무가 중 한명이다. 움직임에 담긴 에너지를 인간의 본성 및 관계에도 접목시키는 박순호의 깊이 있는 사유는, 섬세하고 밀도 있는 그 만의 색채로 작품에 고스란히 드러난다. 현재 브레시트 댄스 컴퍼니의 디렉터 겸 안무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그의 진중한 안무관과 뛰어난 소속 무용수들의 기량은 단숨에 공연계를 사로잡아 세계적 무용마켓인 독일 탄츠 메세, 미국의 유서 깊은 국제무용제인 제이콥스 필로우 댄스 페스티벌 등에 초청되는 한편 주류 언론 및 무용계 평단의 호평을 받고 있다.

죠수아
조슈아 푸 Joshua L. Peugh

조슈아 푸는 다크써클즈컨템포러리 댄스 컴퍼니(Dark Circles Contemporary Dance Company, DCCD) 의 창단멤버이자, 한국 유니버설 발레단에서도 활발히 활동한 미국의 촉망받는 안무가다. 클래식 발레와 현대무용을 기반으로 동시대적 주제를 다루는 DCCD의 작품은, 미국적이며 에너지 넘치는 조슈아 푸만의 특성을 그대로 드러내며 2015-16 2년 연속 “최고의 무용단”(디-매거진)으로 평가 받는 기염을 토했다. 한편 2015년 떠오르는 스타(25 to Watch)로 선정된 안무가 조슈아 푸는, 혁신적이고 참신한 작품들을 통해 제이콥스 필로우 댄스 페스티벌, 에일리 씨티 그룹 씨어터 등 유수의 페스티벌과 극장에서 관객들과 만나고 있다.

찾아오시는길

06757 서울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2406 예술의 전당 오페라 하우스 4층
맨위로 이동